[환구시보] 왕생 “한중관계의 발전은 북중관계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