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권 1호_ 박희진_ 7.1조치 이후 북한 여성의 사경제 황동

2010년 14권 1호. 7.1조치 이후 북한 여성의 사경제 황동 _ 박희진


초록 보기

본 연구는 7.1 조치 이후 북한 여성들의 사경제활동(시장 활동) 실태를 통해 체제전환기 북한 여성의 지위와 역할 변화를 고찰하는 것이 목적이다. 북한의 1990년대 경제위기 상황은 전통적인 계획경제구조를 붕괴시켰고, 부차적이며 경노동 중심의 낮은 소득 직업군에 집중 배치되어 있던 북한 여성은 국가와 기업으로부터 벗어나게 되었다. 공식부문의 남성 노동자에 비해 자유로운 신분지위 획득이 가능했으며, 전통적인 구조의 붕괴가 가져온 생계부양의 임무를 여성이 대신하면서 여성의 사회적 역할을 변화시키는 결정적 계기를 맞게 된 것이다. 특히 7?1 조치 이후 북한 여성들은 사경제활동을 확대 강화하고 있으며, 가정내 이중노동체계 형성에 따라 여성을 중심으로 한 사경제활동이 가정 내 현금 수입원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실정이다. 그런데 최근 북한 당국은 지나치게 팽창한 시장 활동에 대한 대대적 단속에 나서고 있다. 북한 당국은 공식경제부문으로부터 가장 많이 이탈되어 있는 여성노력을 시장 축소와 함께 사회노동을 통해 공식경제부문으로 적극 인입하고자 한다. 그러나 여성은 공식경제부문으로 들어올 수가 없다. 멈춰서버린 공장?기업소의 임금수입이 생계를 보장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또한 북한 여성은 사경제활동을 통해 체험 체득한 시장원리를 국가의 정책집행 경로에 침투시키고 있다. 국가와 시장, 공식경제활동과 사경제활동의 이중적 궤도 위에 올라타 국가와 사회관계에 파열음을 내는 새로운 경제주체로 성장하고 있는 것이다. 따라서 단기적으로 보면 당국의 장사 단속, 소토지 농사 단속, 각 종 노력동원 등 여성의 사경제활동은 위축될 수 밖에 없지만, 부양책임자로서의 여성은 시장 활동을 지속하기 하기 위해 더욱 파행적 사경제활동을 강화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This research is an object to consider the status and Role change of the system turning point North Korean women after 7.1 Economic Measures through the private economy activity (market activity) actual condition of North Korean womens. The financial difficulties in North Korea acts in the decisive turnaround which diversifies the social role of the North Korean women such as it collapses the traditional patriarchal family structure and a female replaces the task of the livelihood supporting, etc. Particularly, north Korean women expand and reinforce private economy activity according to form the in-home double labor system after 7.1 Economic Measures. And private economy activity of a female manages the in-home cash source of income role. But recently, the authorities of North Korea comes forth in the big secure about the market activity inflating overly. The authorities of North Korea tries to lead actively in the female labor much broken away fromest of the equation economic section to the equation economic section through the market control and market management to closure. However, north Korean women cannot come in to the equation economic section. The wage import of an enterprise is unable to guarantee a livelihood. The summer bud penetrates the market principle mastered an experience by private economy activity into the policy enforcement route of nation as to North Korean women. Therefore, in the short term, private economy activity of the North Korean women including the business secure of the authorities, farming secure, each kind effort mobilization, and etc. cannot help being shrunken if it looks at. However, if it looks at in the long term, a female as supporting superintendent intensifies more the limp private economy activity in order to continue the market activity.

첨부 [1]

158. 2010년14권1호.7.1조치이후북한여성의사경제황동_박희진
.pd
Download PD • 842KB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5권 1호_김경숙_탈북민 돌봄 서비스 실무자 소진 예방 및 역량강화 프로그램 체험에 대한 탐색적 연구

초록 (국문) 본 연구는 “탈북민 정착지원 실무자 소진대응 및 역량강화 프로그램”(H2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돌봄 서비스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실시된 질적 연구의 결과물이다. 극심한 트라우마와 사회문화적 충격을 경험한 탈북민의 특성으로 인해 그들의 정착과 지원을 담당하는 실무자들이 겪는 감정노동의 강도는 높을 수밖에 없다. 실제로 그들은 감정조절의 어려움,

25권 1호_손주희_1970년대 초 북한의 대미 인민외교 연구

초록 (국문) 본 논문에서는 북한의 인민외교를 상대국 “인민”을 대상으로 전개한 대 민간외교라고 정리하였다. 북한은 특히 미수교국과 정부차원의 교섭을 시작하기 전, 상대국 인민들과의 문화, 경제교류를 도모하여 상호 우호적인 분위기를 조성하여 정부 간 교섭 시 유리한 방향으로 이끌고자 하였다. 따라서 북한 인민외교의 단기적 목표는 상대국 인민들과의 우호관계

25권 1호_엄현숙_간접 경험을 통한 대학생의 북한 인식에 관한 연구

초록 (국문) 이 연구는 북한 사회를 간접적으로 접촉한 대학생이 북한에 대해 어떻게 인식하고 남북한 통일을 위해 무엇을 고민하고 있는가를 분석한 것이다. 본 연구의 대상은 통일교육 선도대학으로 지정되지 아니 한 서울 소재 K대학 북한 관련 교양과목을 수강하는 학생들이 제출한 결과물이다. 이 결과물은 다큐 ‘태양 아래’를 시청한 후 작성된 것이며 연구는 이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