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17권 1호_Chung-in Moon_Seung-chan Boo_President Kim Dae-jung and the Sunshine Policy

2013년 17권 1호. President Kim Dae-jung and the Sunshine Policy:Recasting His Legacies for Peace and Prosperity_Chung-in Moon_Seung-chan Boo


초록 보기

본 연구는 김대중대통령의 대북정책인 햇볕정책에 대해 그의 철학적 토대를 바탕으로 현재 평화위기관리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하고자 한다. 1998년 대통령 취임 후, 김대중대통령은 한국 통일에 대한 그의 생각을 햇볕정책이나 화해와 협력의 정책에 담았고 이는 북한무력도발불용, 흡수통일지양, 교류와 협력 증진을 통한 사실상의 통일이라는 세 가지 원리를 바탕으로 하고 있다. 이것은 전략적이고 전체론적인 접근으로 교류와 협력 증진을 통한 남북관계의 장기 발전, 신뢰구축 그리고 평화공존에 그 목적을 두고 있다고 할 수 있다. 이러한 햇볕정책은 이행에 있어서 국내외적으로 많은 도전과 장애가 있었음에도 김대중대통령은 햇볕정책을 포기하지 않았다. 이명박 정부의 출현은 햇볕정책을 실패한 정책으로 치부해버림으로써 큰 차질을 빚게 했다. 하지만, 햇볕정책은 개성공단, 금강산 관광사업, 이산가족 상봉과 같은 가시적 변화를 가져왔고, 짧은 기간임에도 화해와 협력에 있어 인상적인 결과를 가져왔다. 즉, 상호 인정과 존중, 교류와 협력, 신뢰구축, 평화공존, 사실상의 통일로 구성된 포용정책은 한반도의 평화안정과 공동번영을 보장하는 유일한 방법이다. This study attempts to examine the philosophical foundation of Kim Dae-jung`s sunshine policy and to draw implications for managing the current crisis of peace. After he became president in 1998, President Kim began to systemize his thoughts on Korean unification into the sunshine policy or the policy of reconciliation and cooperation and laid out its three principle: non-toleration of North Korea`s military provocation, no pursuit of unification by absorption, and the realization of de facto unification through the promotion of exchange and cooperation. It was strategic and holistic approach that aimed at genuine, long-term improvements in inter-Korean relations through the promotion of exchanges and cooperation, trust-building, and peaceful co-existence. Although the implementation of sunshine policy encountered numerous challenges and obstacles of domestic and foreign politics, President Kim Dae-jung did not abandon his sunshine policy. But a major setback arose with the advent of the Lee Myung-bak government which discarded the engagement policy as a failed policy. However, sunshine policy produced impressive results for reconciliation, co-operation, change and peace in a short time. Two Korean summits, the Kaesong Industrial Complex, the Mt. Geumgang tourist project, a large number of family reunions and South Korean visits to North Korea as well as visible change in the North toward opening all underscore the power and relevance of the sunshine policy. In other words, for the engagement policy framed around mutual recognition and respect, exchange and cooperation, trust-building, peaceful co-existence, and de facto unification is the only way to ensure stable peace and common prosperity on the Korean peninsula.


첨부 [1]


188. 4_Chugin_Moon-Seungchan_Boo
.pdf
PDF 다운로드 • 887KB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6권 2호_장도환, 이승훈, 임창식, 임정빈_북한의 농산물 무역 및 매체동향 분석을 통한 남북협력유망품목 발굴에 대한 연구

초록 북한은 국제사회의 대북제재로 인한 식량지원 감소, 농기자재 공급 부족, 농산물 수출입 감소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식량난과 경제난은 더욱 가중되고 있다. 현재, 남북‧북미관계는 냉각기에 있으나, 향후 개선된다면 농업분야 남북협력사업은 실현 가능성과 성공 가능성이 가장 높은 분야이다. 북한의 낮은 농업생산성과 식량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남북농업협

26권 2호_구본윤, 박성호_김정은 시기 핵전략의 이중성: 확증보복태세와 허세부리기

초록 이 연구는 나랑의 핵태세 최적화 이론을 비판적으로 검토해, 북한의 특수성을 포착할 수 있는 대안적 분석 틀로 김정은 시기 핵전략을 구체화했다. 변수의 핵심은 북한의 위협인식과 전략문화의 반영이다. 연구 결과, 북한의 핵전략은 평시에는 확증보복태세를, 한·미 연합 군사연습 시기와 같은 위협인식 고조 시 비대칭확전태세의 이중적 특성을 보인다. 이에 대한

26권 2호_박상현, 정민경, 박지영_역대 대통령의 통일 관련 연설문에서 등장하는 토픽 변화 분석: 구조적 토픽 모형과 Word2Vec을 이용한 접근

초록 본 연구는 역대 대통령의 통일 관련 연설문을 분석하여 ‘통일’에 관한 의제가 대통령별로 어떤 맥락과 목적에서 사용되어왔는지를 경험적인 방법으로 비교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분석을 위해 본 연구에서는 구조적 토픽 모형을 사용하여 대통령별로, 남북 주요 합의 시점별로 토픽을 추출하고 토픽의 등장 확률을 분석하였으며, Word2Vec을 사용하여 맥락에 대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