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권 2호_김명호_거제도 포로수용소의 포로에 대한 실증적 분석

2014년 18권 2호, 거제도 포로수용소의 포로에 대한 실증적 분석_김명호


초록 보기

6,25전쟁의 휴전협상을 가장 오래도록 지연시켰던 것은 포로문제였으며, 이념적 대립요소가 내포되어 매우 복잡한 양상을 나타냈다. 그러므로 6,25전쟁과 관련된 남북간의 이념적, 사상적대립과 관련된 많은 연구와 저서들이 있지만, 포로를 대상으로 한실증적인 연구는 거의 없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미 국무성 자료의 해금조치로 입수하게 된 6,25전쟁납북인사가족협의회의 거제도 포로수용소 명단(가족회DB, 14,937명)과 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에 보관된 거제도 포로수용소 명단의 일부 자료(군사편찬DB,47,984명)를 토대로 거제도 포로수용소의 실증적인 분석을 시도하였다. 가족회DB와 군사편찬DB 모두 포로들의 연령별 분석결과, 대부분 16살에서 35살에 집중되어 있음을 알 수 있었다. 포로 가운데 남한 출신은 3,523명(39.5%)이었고, 북한 출신은 5,433명(60.6%)이며, 이 가운데 황해도 출신이 3,262명(21.8%)으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일본인 포로도 1명이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포로들의 연락자로 ‘남편’이라고 응답한 포로가 9명으로 여자포로도포함되어 있음을 알 수 있었다. 포로들의 행선지 선택 결정은 ① 북송(44.8%), ②석방(26.7%), ③탈출(19.9%), ④중립국가 이송(6.6%),⑤사망(2.0%)으로 나타났다. 거제도 포로수용소 포로들의 비극적인 삶을 돌이켜볼 때, 결코전쟁이 다시는 이 땅에 일어나지 않도록 하여야 하며, 이를 위하여 우리는 국방을 지키고, 반공의식을 더욱 철저히 하여야 것이다. 그리고 아직도 북한에 억류중인 국군 포로와 납북자의 귀순을위한 정책적인 노력이 필요하다고 하겠다

The cease fire of the Korean War was long delayed because ofthe prisoner issue. Because of the ideological opposition, the issueshowed a very complex pattern. Although there have been manystudies related to the Korean war, few empirical researches has beenfound about the prisoners yet. Based on the list of the Korean War abductees from the FamilyCouncil Geoje POW camp roster (family meeting DB of 14,937people), which has been obtained after the ban measures by the StateDepartment in America was over, and on Geoje POW camp roster(military compilation DB of 47,984 people) preserved in the Ministryof National Defense, this study attempts to carry out an empiricalstudy on the Geoje POW prisoners. The study shows that the prisoners ranged from 16 to 35 years ofage. Among the prisoners, 3,523(39.5%) persons were from SouthKorea and 5,433(60.6%) were from North Korea. And of the prisonersfrom North Korea 3,262(21.8%) were from Hwang-hae province. There was one Japanese prisoner. In addition, there were also nine woman prisoners who said theirpossible person of contact was ‘husband’. The prisoners’ choice of destination was revealed: ① repatriation to North Korea (44.8%), ② release (26.7%), ③ escape (19.9%), ④ neutral state(6.6%), and ⑤ death (2.0%). We should make every effort to bring home the abductees and pows still being held in North Korea. Looking back on the tragic life of the prisoners from the Geoje POW camp, it is hoped that the war will never happen on this earth again. To this end, we should strengthen both the nation’s defense and the anti-communist consciousness.


첨부 [1]


199. 거제도포로수용소의포로에대한실증적분석_김명호
.pdf
Download PDF • 539KB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5권 1호_김경숙_탈북민 돌봄 서비스 실무자 소진 예방 및 역량강화 프로그램 체험에 대한 탐색적 연구

초록 (국문) 본 연구는 “탈북민 정착지원 실무자 소진대응 및 역량강화 프로그램”(H2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돌봄 서비스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실시된 질적 연구의 결과물이다. 극심한 트라우마와 사회문화적 충격을 경험한 탈북민의 특성으로 인해 그들의 정착과 지원을 담당하는 실무자들이 겪는 감정노동의 강도는 높을 수밖에 없다. 실제로 그들은 감정조절의 어려움,

25권 1호_손주희_1970년대 초 북한의 대미 인민외교 연구

초록 (국문) 본 논문에서는 북한의 인민외교를 상대국 “인민”을 대상으로 전개한 대 민간외교라고 정리하였다. 북한은 특히 미수교국과 정부차원의 교섭을 시작하기 전, 상대국 인민들과의 문화, 경제교류를 도모하여 상호 우호적인 분위기를 조성하여 정부 간 교섭 시 유리한 방향으로 이끌고자 하였다. 따라서 북한 인민외교의 단기적 목표는 상대국 인민들과의 우호관계

25권 1호_엄현숙_간접 경험을 통한 대학생의 북한 인식에 관한 연구

초록 (국문) 이 연구는 북한 사회를 간접적으로 접촉한 대학생이 북한에 대해 어떻게 인식하고 남북한 통일을 위해 무엇을 고민하고 있는가를 분석한 것이다. 본 연구의 대상은 통일교육 선도대학으로 지정되지 아니 한 서울 소재 K대학 북한 관련 교양과목을 수강하는 학생들이 제출한 결과물이다. 이 결과물은 다큐 ‘태양 아래’를 시청한 후 작성된 것이며 연구는 이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