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20권 1호_조우찬_1960년대 중반 북한 혁명전통 다원화 시도와 혁명전통 논쟁: 박금철의 처 서채순 관련 『로동신문』보도를 중심으로

2016년 20권 1호, 1960년대 중반 북한 혁명전통 다원화 시도와 혁명전통 논쟁: 박금철의 처 서채순 관련 『로동신문』보도를 중심으로_조우찬


초록 보기

1960년대 초의 북한은 김일성 단일지배체제가 등장하고 정치적, 경제적으로 자신감을 내비친 시기였다. 이 무렵에 나타난 제한적 다원성의 경향으로 인하여 이례적으로 만주파와 갑산파 인물들과 관련된 출판물들이 발행되기도 하였다. 이 시기는 갑산파의 정치적 위상이 상당히 높았던 때로 자신들의 항일활동이 혁명전통의 범주에서 제외되는 것은 일절 생각하고 있지 않았다. 오히려 혁명전통 다원화를 과감하게 전개하였다. 그 단적인 예는 1965년 12월에 박금철의 처인 서채순의 부고기사가 파격적으로 『로동신문』에 보도된 것이었다. 이것은 조국광복회 산하의 한인민족해방동맹의 항일활동을 강조한 것으로 혁명전통 다원화가 전개된 것이었다. 이처럼 박금철의 정치적 위상을 공개적으로 드러낸 『로동신문』의 서채순 관련 보도 이후, 얼마가지 않아 권력구조 개편과 함께 혁명전통의 유일성에 대한 논쟁이 본격적으로 점화되었다. 본 논문은 서채순의 사망을 알리는 『로동신문』의 기사가 박금철의 정치적 영향력과 함께 갑산파의 결집력을 공개적으로 드러내 보인 계기였고 이와 동시에 혁명전통의 다원화 시도가 강력하게 전개되었다는 점에 주목한다. 이를 기점으로 하여 권력 재편과 더불어 혁명전통의 유일성과 관련한 논쟁이 문학예술 영역에서 촉발되었다. 그리고 1967년 상반기부터 북한 사회는 혁명교양과 항일유격대의 항일운동이 집중적으로 강조되는 분위기 일색으로 전환되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an obituary of the Rodong Sinmun about Pak Kum-Chul’s wife, Seo Chae-Soon in 1965. It can be said that a flow of limited pluralism appeared in early 1960’s in North Korea, nevertheless it was astonishing by comparison with obituary of famous anti-Japanese activist, Pak Dal in 1960. She was not well-known person and besides she had fought against disease in a long time. In that regard, her obituary was no reason to reported in detail. She just worked with Pak Kum-Chul Korean National Liberation Alliance in Kapsan area in southern Hamkyung province in mid 1930’s. An obituary of the Rodong Sinmun was clearly proceeded to idolize Pak Kum-Chul. And it was attempted to diversify the revolution’s tradition. After an obituary of the Rodong Sinmun about Seo Chae-Soon in 1965, Kim Ill-Sung consolidated his power through change of power structure. Also, it began to dispute uniqueness of the anti-Japanese struggle in literary arts by Kim Ill-Sung in 1966. Her obituary of the Rodong Sinmun showed Kapsanpa’s political power and concentration power. At the same time it was sign of collapse of the Kapsanpa. Eventually, after only a year and a half, Kapsanpa was purged unexpectedly on may in 1967.


첨부 [1]

1960년대중반북한혁명전통다원화시도와혁명전통논쟁박금철의처서채순관련『로동신
Download • 686KB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4권 1호_이흥석_북한체제 내구성에 관한 연구 -수령제의 제도화를 중심으로

북한체제 내구성에 관한 연구 -수령제의 제도화를 중심으로-_이흥석 초록(한국어) 본 연구의 목적은 북한체제가 불안정한 환경에도 불구하고 수령제의 제도화가 체제의 내구성의 동인임을 규명하는 데 있다. 북한은 사회주의체제 전환, 선대 수령의 사망, 경제난에도 불구하고 3대 세습에 성공했다. 하지만 북한체제의 내구성에 관한 기존연구는 체제 내구성의 중요한 동인으

24권 1호_문한필, 김영훈, 임채환_북한 농림축산물 비교우위 분석을 통한 남북농업협력 가능성 모색

24권 1호_문한필, 김영훈, 임채환_북한 농림축산물 비교우위 분석을 통한 남북농업협력 가능성 모색 초록(한국어) 대북제재가 해제되고, 한반도의 평화체제 전환과 함께 남북한 간 교류협력이 본격적으로 추진될 경우, 북한의 식량문제와 경제여건, 정책방향 등을 감안할 때, 농업분야 협력이 우선 추진될 것으로 예상된다. 본 연구에서는 북한의 무역통계, 시장가격 자

24권 1호_최선경_북한주민의 친족과 민족 유대 -중국 조선족과의 관계를 중심으로

24권 1호_최선경_북한주민의 친족과 민족 유대 -중국 조선족과의 관계를 중심으로 초록(한국어) 이 글은 북·중 접경지역 북한주민의 이동과 중국에서의 생활을 친족과 민족 유대라는 측면에서 분석한다. 중국의 개혁개방과 북한의 경제난을 기점으로, 문화대혁명 시기 단절되었던 북·중 간의 친족 연결은 다시 재개되었고 양편의 이동도 늘어났다. 본 연구는 중국에 친척

       Contact 

       (+82) 02-2123-4605 (Phone)

       02-338-6729 (Fax)       

       E-mail

       yinks@yonsei.ac.kr

       Address

     3rd Floor, 5-26, Sinchon-ro 4-gil, Mapo-gu, Seoul

사회문화

Newsletter Subscription

Follow YINKS

  • Facebook

© 2020 연세대학교 통일연구원 |  Terms of Use  |   Privacy Poli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