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권 2호_임채환, 이다선, 안동환, 지성태_지속가능개발에 대한 북한의 인식과 정책적 대응 분석: 농업 분야를 중심으로



초록 (국문)

본 연구는 지속가능개발에 대한 북한의 내부 인식의 변화를 분석하고, 이러한 인식이 어떻게 정책적으로 구현되었는지 검토하기 위하여 수행되었다. 조선중앙통신, 로동신문 등 공간(公刊)문헌을 활용하여 지속가능개발에 대한 내부적 인식과 개념 변화를 분석하였으며, 자발적 국가 보고서(VNR)를 활용하여 농업 분야를 중심으로 정책적 대응을 분석하였다. 공간문헌 분석 결과, 2030 의제 체결 이후 북한의 지속가능개발의 대상이 경제에서 보건, 환경, 경제 등 사회 전반에 걸쳐 확대되었으며, 지속가능개발을 자신을 보호하는 논리로 활용하고 있었다. VNR 분석 결과, 북한은 지속가능개발의 개념을 주체적 입장에서 해석하고 있었고 회복탄력성을 국가개발목표에 도입하였다. 농업 분야 북한 SDGs의 한계는 글로벌 SDGs와 유의미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으며, 농업의 다원적 기능에 관한 반영이 부족하였으며 평가 지표도 부족한다는 점이다. 북한의 지속가능개발목표는 국가개발목표과 이원화되어 있지만 상호 연결되어 있었으며 국가적 관심도도 높았다. 향후 남북협력 추진 과정에서 농업 분야(종자, 농법, 농기계) 의제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Abstract (English) This paper analyzes North Korea's perception and policy response to sustainable development contained in the North Korean government's Voluntary National Report (VNR), focusing on the agricultural sector. Therefore,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changes in North Korea's internal perception of sustainable development and to examine how this perception is implemented in policy. In the research method, internal perceptions were analyzed using formal literature to understand changes in the concept of sustainable development in North Korean authorities, and policy responses were analyzed using agricultural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as an example. As a result, it was found that the scope of North Korea's sustainable development is changing over time, and that after the 2030 Agenda, international discussions are being dealt with. Through VNR analysis, North Korea's internal point of view was found to identify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SDGs and the national development goals(NDGs) and to interpret them from a country-centric perspective. This can be used in the policy sector in the future inter-Korean cooperation promotion process, and in particular, it suggests that it can be approached from a humanitarian and academic level to promoting cooperation in the agricultural sector, which is relatively free from sanctions.




04. 임채환, 이다선, 안동환, 지성태
.pdf
Download PDF • 1.02MB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초록 이 글은 평화·통일교육 관련 현장 참여자들에 대한 초점집단인터뷰를 통하여 신자유주의적 혐오의 시대 북한과 통일에 부여된 새로운 위치와 의미를 분석하고자 한다. 사유재산의 보호와 공정한 자유 경쟁을 인류 번영의 중요한 전제로 삼는 신자유주의적 시장중심 논리는 특정한 방식으로 북한과 통일에 대한 이해를 재편한다. ‘선택’과 ‘책임’이 신자유주의적 주체에게

초록 북한은 국제사회의 대북제재와 자연재해, COVID 19 팬데믹의 장기화로 가중되는 경제난에 도전받고 있다. 2021년 1월, 제8차 당 대회에서 제시한 국가경제발전 5개년 계획 등 목표의 달성여부도 관건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북한은 내각 국가계획위원회를 창구로 유엔 회원국들이 의결한 2015~2030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달성에 적극적인 관심을

초록 본 연구는 북미관계 변화 속에서 북한 미디어의 외교적 특성을 살펴보고, 정책적 실마리를 찾기 위해 수행되었다. 국제사회의 이슈가 복잡 다양해지면서 행위자들 또한 점차 많아지고 있다. 이 가운데, 미디어는 정보전달이라는 고전적 기능을 넘어 외교적(diplomacy)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에 본 연구는 2017년부터 2019년까지 북미관계의 중대 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