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권 1호_ Heiner Meulemann_통일독일에서의 가치와 국가정체성

2002년 6권 1호. 통일독일에서의 가치와 국가정체성 _ Heiner Meulemann


초록보기


독일이 통일된 과정은 비대칭적인 것이었다. 서독의 헌법과 제도 가동독에 그대로 적용되었다. 그러나 새로운 헌법이 오래 전부터서독인들이 익히 그래왔던 것처럼 동독 국민들도 새로운 헌법의 가 치를 강력히 지지한다고 보장해주는 것은 결코 아니다. 오히려, 동독 인들은 자신들의 구 동독 헌법에로의 ‘사회화’를 토대로 새 헌법의 상황을 극복해 나가야 한다. 따라서 동독인들이 서독인들의 가치관 에 곧바로 적응하는 일은 절대 당연한 것은 아니다. 새 헌법은 모든 것을 일단 舊헌법의 관점에서 보는 동독인들과 부딪히는 것이다. 동 독인들은 체제전환 상황에서 겪는 경험들을 동독에서의 사회화경험 을 바탕으로 해석한다. 일반적 가정과는 달리 사회화와 상황은 선택 적인 영향이 아니라 함께 작용하는 것이다.


첨부[1]

73
. 2002년6권1호_통일독일에서의가치와국가정체성_HeinerMeul
Download 2002년6권1호_통일독일에서의가치와국가정체성_HEINERMEUL • 815KB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5권 1호_김경숙_탈북민 돌봄 서비스 실무자 소진 예방 및 역량강화 프로그램 체험에 대한 탐색적 연구

초록 (국문) 본 연구는 “탈북민 정착지원 실무자 소진대응 및 역량강화 프로그램”(H2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돌봄 서비스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실시된 질적 연구의 결과물이다. 극심한 트라우마와 사회문화적 충격을 경험한 탈북민의 특성으로 인해 그들의 정착과 지원을 담당하는 실무자들이 겪는 감정노동의 강도는 높을 수밖에 없다. 실제로 그들은 감정조절의 어려움,

25권 1호_손주희_1970년대 초 북한의 대미 인민외교 연구

초록 (국문) 본 논문에서는 북한의 인민외교를 상대국 “인민”을 대상으로 전개한 대 민간외교라고 정리하였다. 북한은 특히 미수교국과 정부차원의 교섭을 시작하기 전, 상대국 인민들과의 문화, 경제교류를 도모하여 상호 우호적인 분위기를 조성하여 정부 간 교섭 시 유리한 방향으로 이끌고자 하였다. 따라서 북한 인민외교의 단기적 목표는 상대국 인민들과의 우호관계

25권 1호_엄현숙_간접 경험을 통한 대학생의 북한 인식에 관한 연구

초록 (국문) 이 연구는 북한 사회를 간접적으로 접촉한 대학생이 북한에 대해 어떻게 인식하고 남북한 통일을 위해 무엇을 고민하고 있는가를 분석한 것이다. 본 연구의 대상은 통일교육 선도대학으로 지정되지 아니 한 서울 소재 K대학 북한 관련 교양과목을 수강하는 학생들이 제출한 결과물이다. 이 결과물은 다큐 ‘태양 아래’를 시청한 후 작성된 것이며 연구는 이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