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권 2호_ 라이너 에케르트_저항운동, 반대세력, 독재정치

2003년 7권 2호. 저항운동, 반대세력, 독재정치 _ 라이너 에케르트


초록보기


1937년 독일제국의 인구는 약 6천 8백만 명에 달했으며, 그 중 개신교나 자유교회 신자는 4천 백만 명, 카톨릭 신자는 2천 3백만 명이었다. 국가사회주의자들이 득세한 이래 종교, 즉 교회에 대한 국가사회주의 이념의 위협적인 요구는 거세졌고, 이에 따라 독일 에서 세속화가 진행되었다. 이러한 새로운 이교적 상황을 통해 제 도교회는 고통스러운 억압에 시달렸다. 카톨릭교회는 국가사회주 의자들의 무신론적인 공격에 능숙하게 대처한 반면, 개신 교회는 금새 ‘독일 그리스도교인’과 ‘고백 교회’로 분열될 위기에 놓였다. ‘독일 그리스도교인’은 나치의 세게관을 지닌 국가프로데스탄티즘 음 서약했고, 이로써 탈(脫) 그리스도교화의 길을 열었다. 교회혼 인도 크게 줄지 않고, 이혼도 단지 미미하게 늘었을 뿐이지만 탈

그리스도교화 과정은 이미 시작되었다.


첨부[1]


89. 2003년7권2호_저항운동,반대세력,독재정치_라이너에케르트
.pdf
Download PDF • 1.32MB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초록 (국문) 이 연구의 목적은 북한이탈대학생의 대학생활적응력 향상을 지원하는 교육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기초 작업으로서 북한이탈대학생의 대학생할적응에 필요한 교육요구를 분석하는 것이다. 이를 달성하기 위하여 북한이탈대학생의 대학생활 지원 실무 경험 또는 북한이탈대학생 관련 연구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 15명으로 구성된 델파이패널을 구성하여 4회차의 조사를 실

초록 (국문) 본 연구는 지속가능개발에 대한 북한의 내부 인식의 변화를 분석하고, 이러한 인식이 어떻게 정책적으로 구현되었는지 검토하기 위하여 수행되었다. 조선중앙통신, 로동신문 등 공간(公刊)문헌을 활용하여 지속가능개발에 대한 내부적 인식과 개념 변화를 분석하였으며, 자발적 국가 보고서(VNR)를 활용하여 농업 분야를 중심으로 정책적 대응을 분석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