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권 2호_ 라이너 에케르트_저항운동, 반대세력, 독재정치

2003년 7권 2호. 저항운동, 반대세력, 독재정치 _ 라이너 에케르트


초록보기


1937년 독일제국의 인구는 약 6천 8백만 명에 달했으며, 그 중 개신교나 자유교회 신자는 4천 백만 명, 카톨릭 신자는 2천 3백만 명이었다. 국가사회주의자들이 득세한 이래 종교, 즉 교회에 대한 국가사회주의 이념의 위협적인 요구는 거세졌고, 이에 따라 독일 에서 세속화가 진행되었다. 이러한 새로운 이교적 상황을 통해 제 도교회는 고통스러운 억압에 시달렸다. 카톨릭교회는 국가사회주 의자들의 무신론적인 공격에 능숙하게 대처한 반면, 개신 교회는 금새 ‘독일 그리스도교인’과 ‘고백 교회’로 분열될 위기에 놓였다. ‘독일 그리스도교인’은 나치의 세게관을 지닌 국가프로데스탄티즘 음 서약했고, 이로써 탈(脫) 그리스도교화의 길을 열었다. 교회혼 인도 크게 줄지 않고, 이혼도 단지 미미하게 늘었을 뿐이지만 탈

그리스도교화 과정은 이미 시작되었다.


첨부[1]


89. 2003년7권2호_저항운동,반대세력,독재정치_라이너에케르트
.pdf
Download PDF • 1.32MB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5권 1호_김경숙_탈북민 돌봄 서비스 실무자 소진 예방 및 역량강화 프로그램 체험에 대한 탐색적 연구

초록 (국문) 본 연구는 “탈북민 정착지원 실무자 소진대응 및 역량강화 프로그램”(H2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돌봄 서비스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실시된 질적 연구의 결과물이다. 극심한 트라우마와 사회문화적 충격을 경험한 탈북민의 특성으로 인해 그들의 정착과 지원을 담당하는 실무자들이 겪는 감정노동의 강도는 높을 수밖에 없다. 실제로 그들은 감정조절의 어려움,

25권 1호_손주희_1970년대 초 북한의 대미 인민외교 연구

초록 (국문) 본 논문에서는 북한의 인민외교를 상대국 “인민”을 대상으로 전개한 대 민간외교라고 정리하였다. 북한은 특히 미수교국과 정부차원의 교섭을 시작하기 전, 상대국 인민들과의 문화, 경제교류를 도모하여 상호 우호적인 분위기를 조성하여 정부 간 교섭 시 유리한 방향으로 이끌고자 하였다. 따라서 북한 인민외교의 단기적 목표는 상대국 인민들과의 우호관계

25권 1호_엄현숙_간접 경험을 통한 대학생의 북한 인식에 관한 연구

초록 (국문) 이 연구는 북한 사회를 간접적으로 접촉한 대학생이 북한에 대해 어떻게 인식하고 남북한 통일을 위해 무엇을 고민하고 있는가를 분석한 것이다. 본 연구의 대상은 통일교육 선도대학으로 지정되지 아니 한 서울 소재 K대학 북한 관련 교양과목을 수강하는 학생들이 제출한 결과물이다. 이 결과물은 다큐 ‘태양 아래’를 시청한 후 작성된 것이며 연구는 이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