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권 2호_ 이상조 외_남북한 산업 규격의 비교 연구

2003년 7권 2호. 남북한 산업 규격의 비교 연구 _ 이상조 외



초록보기


최근의 남북관계는 일련의 국내외 상황에 의해 양자간 협력관 계가 다소 주춤해진 듯 보인다. 그러나 중장기적 관점에서 치열 해져가는 전 지구적 생존경쟁과 민족의 통일에 대한 갈망으로 인하여 남북교류와 협력은 점차로 지속적으로 활성화되리라 전 망된다.

이미 널리 인식되어있는 바대로 한반도는 반세기 이상 서로 다 른 체제하에서 분열되어왔고 이러한 남북한간 상호 이질성은 이후 에 각종 협력 및 통일과정에서 여러 가지 어려움을 가지고 오리라 생각된다. 그러나 남북정상회담, 북핵문제, 금강산 관광, 특구개 발 등의 사건과 상황들을 맞이하면서 정치, 경제, 문화적인 부문 에 있어서 남북한 상호적 인식이 미온적으로나마 다각적으로, 공 개적으로 공유되고 있는 반면 과학기술분야는 그러한 교류활동 따 위가 전무한 상황이다.


첨부[1]

87. 2003년7권2호_남북한산업규격의비교연구_이상조외
.pdf
Download PDF • 1.10MB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초록 이 글은 평화·통일교육 관련 현장 참여자들에 대한 초점집단인터뷰를 통하여 신자유주의적 혐오의 시대 북한과 통일에 부여된 새로운 위치와 의미를 분석하고자 한다. 사유재산의 보호와 공정한 자유 경쟁을 인류 번영의 중요한 전제로 삼는 신자유주의적 시장중심 논리는 특정한 방식으로 북한과 통일에 대한 이해를 재편한다. ‘선택’과 ‘책임’이 신자유주의적 주체에게

초록 북한은 국제사회의 대북제재와 자연재해, COVID 19 팬데믹의 장기화로 가중되는 경제난에 도전받고 있다. 2021년 1월, 제8차 당 대회에서 제시한 국가경제발전 5개년 계획 등 목표의 달성여부도 관건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북한은 내각 국가계획위원회를 창구로 유엔 회원국들이 의결한 2015~2030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달성에 적극적인 관심을

초록 본 연구는 북미관계 변화 속에서 북한 미디어의 외교적 특성을 살펴보고, 정책적 실마리를 찾기 위해 수행되었다. 국제사회의 이슈가 복잡 다양해지면서 행위자들 또한 점차 많아지고 있다. 이 가운데, 미디어는 정보전달이라는 고전적 기능을 넘어 외교적(diplomacy)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에 본 연구는 2017년부터 2019년까지 북미관계의 중대 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