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미우리] 일본 정부 독자적 대북 제재 2년 연장 결정. 납치 문제에 진전이 없어